주제별로 풀어낸 한국의 사회·문화사

우리는 지난 100년 동안 어떻게 살았을까 3 - 정치와 경제 이야기

제목
우리는 지난 100년 동안 어떻게 살았을까 3 - 정치와 경제 이야기
저자
한국역사연구회 저
발행처
역사비평사
발행년도
2013-01-07
이용권구매

KRpia 이용권을 구매하면 제품을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기관회원으로 로그인할 경우 소속 기관(도서관)에 ‘제품 요청’을 하실 수 있습니다.

주제분류

  • [KRpia 기본분류] 역사∙지리 > 역사일반
  • [KDC ] 역사 > 아시아

제품소개

새 천년을 앞두고 되돌아본 우리의 지난 100년간의 역사를 담았다. 전 3권으로 된 이 책은 1권 '삶과 문화 이야기', 2권 '사람과 사회 이야기', 3권 '정치와 경제 이야기'의 부제를 통해 우리 한국인들이 어떻게 살아왔는가하는 생활문화사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우리에게 20세기는 격랑의 세월이고, 한없이 고달프고 지난한 시절이었으며, 근대화의 소용돌이에 허우적대며 중심잡기에 애써야 했던 기간이기도 하였다. 갑오개혁, 일제의 침략과 식민지화, 독립, 한국전쟁, 민주화 투쟁과 경제발전, 최근의 IMF사태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시련과 아픔을 동시에 겪어야 했던, 그러면서도 가장 많은 변신과 변화를 경험해야 했던 세기였다.



3권은 20세기에 긴장과 갈등이 가장 첨예했던 정치와 경제를 살핀다. 고시의 열풍과 그 사회적 의미, 반공주의의 역사와 그 허상을 살펴본다. 그리고 권력을 추구하는 사람들을 통해 친일파, 우리나라 역대 대통령의 정치적 행태를 정리한다. 이들을 통해 과연 우리의 민족지도자는 어떠해야 하는가를 김구, 장준하, 문익환의 행적을 따라가며 그려보고자 하였다.



아울러 일본의 망언과 서양인의 눈에 비친 우리의 모습이 어떻게 굴절과 왜곡 속에서 변화를 겪어왔는지를 살피면서 식민지 시대와 한국전쟁을 통해 궁핍할 대로 궁핍해진 우리의 신산했던 삶들을 끄집어내고 있다. 또한 IMF를 맞으면서 경제성장의 화려함에 가려 숨겨져있던 희생의 그림자를 조명하고 있다.



이 책이 가지는 최대의 미덕은 딱딱하게 어떠한 이론을 적용하려기 보다는 사람이 살아온 것이라는 '사람들의 삶'에 초점을 맞추어 내용을 전개하고 있다는 점이다. 역사 속에서 우리 아버지의 아버지부터 지금의 나의 생활에 이르기까지 훑어보고 생각할 수 있다는 것은 다른 역사서에서는 흔히 보지 못하던 덕목일 것이다.

수록내용

●생활과 정치

고시와 출세의 역사

선거, 참정권이 걸어온 길

사회주의와 반공주의의 한 세기



●인간과 권력

총독관저에 드나든 조선인들

역대 대통령의 '역사' 점수

민족 지도자들의 초상



●그들과 우리

일본인 망언의 뿌리

서양인이 본 한국과 한국인



●생활과 경제

됫박과 잣대의 역사

땅, 투기의 대상인가 삶의 터전인가

외자로 흥하는가 망하는가



●근대화와 사람들

보릿고개를 넘어서

땅을 지킨 사람들

바다에서 찾는 우리의 과거와 미래

장돌뱅이에서 세일즈맨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