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우리 풍속과 부채

전통 부채

제목
전통 부채
저자
금복현 저,장신홍 사진
발행처
대원사
발행년도
2014-03-31
제품요청

원저작권자의 요청으로 개인서비스이용권 구매 시에도 열람이 불가합니다. 기관회원으로 로그인할 경우 소속 기관(도서관)에 ‘제품 요청’을 하실 수 있습니다.

주제분류

  • [키워드]

  • [KRpia 기본분류] 예술 > 예술일반
  • [KDC ] 사회과학 > 풍속, 예절, 민속학

제품소개

우리나라의 부채 제작 기술은 이미 고려시대에 '고려선'이라는 명성을 얻어 중국이나 일본에 그 기술을 전파할 정도로 뛰어났다. 이 책에서는 부채의 어원, 연원, 종류와 역사 뿐만 아니라 전통 공예품으로 격상시켜 예술 작품으로서의 부채 문화가 일어나야 할 때임을 강조하고, 일반인들을 위해 간단한 전통 부채 만드는 법도 설명하고 있다.

저자소개

금복현
전통 부채 연구가이자 경기도 우수 공예인 제4호로, 2000년 경기 으뜸이로 지정되었다. 수십 년 동안 별전, 부채 등 우리 민속품을 수집했다. 전국공예품경진대회에서 상공부장관상, 제9회 전승공예전에서 문화재위원장상 등 다수의 수상경력과 서울타워, 교보문고, 현대백화점 등에서 수십 회 국내 초대전과 해외전을 가졌다. 2006년에는 한국조폐공사 화폐박물관에서〈아름다운 한국의 별전〉이라는 이름의 특별전을 갖기도 했다. 저서로는『목각교본』, 『전통 부채』, 『옛 안경과 안경집』이있다.

장신홍
서울대학교 지질학과 실험실에서 시험수로치 현미경 사진을 담당하였고(’58 - ’61) KBS 방송 문화 연구실 연구원을 거쳐 문화공보부 매체 분석실에서 근무하였다. 시사통신사 사진부장, 시사통신의 월간 화보 「포토시사」의 표지와 주요 사진을 촬영하였고 현재는 스튜디오를 경영하고 있다.

수록내용

부채의 역사, 종류, 문양, 제작방법 등 수록

- 부채의 어원
- 부채의 역사
- 깃털 부채
- 가죽 부채
- 깁으로 만든 부채
- 종이 부채
- 접는 부채
- 부채에 쓰이는 용어
- 부채의 부분별 명칭
- 부채 관련 용어
- 전통 부채의 종류
- 우선(羽扇)
- 단선(團扇)
- 접선(摺扇)
- 별선(別扇)
- 부채의 문양
- 부채 자루의 문양에 담긴 의미
- 문양지(꽃지)에 담긴 의미
- 부채의 시, 서, 화
- 부채의 풍류
- 세시 풍속과 부채
- 부채의 교류
- 부채의 제작
- 부채 만드는 법
- 맺음말
- 참고 문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