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현대문학] 채만식과 조선적 근대문학의 구상

제목
[현대문학] 채만식과 조선적 근대문학의 구상
저자
방민호 저
발행처
소명출판
발행년도
2012-08-09
이용권구매

개인서비스이용권을 구매하면 제품을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기관회원으로 로그인할 경우 소속 기관(도서관)에 ‘제품 요청’을 하실 수 있습니다.

주제분류

  • [키워드]

  • [KRpia 기본분류] 문학 > 문학일반
  • [KDC ] 문학 > 한국문학

제품소개

한국 근대문학을 연구한다는 것은 다른 무엇에 앞서 한국 근대문학의 현상을 구체적으로 이해하고 해석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그런데 이 구체적으로 이해하고 해석함은 '사실'에 대한 면밀한 접근 없이는 이루어질 수 없다. 혹자들은 세상에 우리의 의식을 넘어선 사실 그 자체란 존재하지 않으며 그것은 언제나 이해되고 해석된 사실로 존재하므로 사실에 대한 접근이라는 말은 공허하다고 한다. 타당한 일면이 있다. 그러나, 그 이해되고 해석된 사실이라는 것이 이해와 해석의 합리성 차원에서만 진리됨을 논할 수 있다는 주장을 나는 전적으로 받아들이지 않는다. 우리는 왜 '사실'을 밝히려 하는가, 또는 창조하려 하는가? 단지 자기 삶에 유용한 지식을 얻기 위함인가? 우리 의식의 지평선 너머에 사실 자체라는 신대륙은 정녕 존재치 않는가? 사실 자체라는 것에 완전히 접근하는 일은 있을 수 없겠지만, 그럼에도 우리의 이해와 해석은 그 사실 자체의 존재와 그것에의 접근성을 전제로 해서 이루어진다는 형이상학적인 주장을, 아직도 나는 신뢰한다. 한편, 나는 이 자리를 빌어 채만식을 매개로 내가 일종의 전통론자가 되었음을 고백하고자 한다. 무엇보다, 채만식은 조선적인 독자·독특한 형식과 내용을 가진 근대문학의 수립을 꿈꾸었던 문학인이었다. 그의 당대에 어떤 의미 있는 문학인이 그같은 꿈을 꾸지 않았으랴만 채만식은 인생의 우여곡절, 체제와의 긴장, 가난과 병고 속에서도 조선적인 문학의 가능성을 추구한 뜻깊은 존재였다. 나는 그를 통해서 100년 남짓한 한국 근대문학사 속에 자기 전통의 창조와 정립을 위한 노력이 선연하게 각인되어 있음을, 또한 과거의 탐구가 현재의 비약을 위한 참된 초석임을 깨달을 수 있었다. 채만식의 존재로 말미암아 나는 현재와 싸우는 '리얼리스트'에서 과거를 통해 현재를 창조하려 하는 전통론자로 거듭날 수 있었다. -책머리에
-

수록내용

화보

책머리에

제1장 채만식 문학의 새로운 해석 가능성

1. 조선 근대문학의 특질과 채만식 문학의 의의

2. 식민지적 현실에 대한 방법론적 대응으로서의 채만식 문학

제2장 채만식 소설에 나타난 자전적 성격의 소장(消長) 및 그 의미

1. 채만식의 생애와 그 문학의 관련 양상

2. 채만식 소설의 주제 변화 및 그 장르적 모색 과정

제3장 상호텍스트성의 의식적 수용과 조선 근대문학의 독자적 형식 모색

1. 채만식 문학의 상호텍스트적 성격과 그 기원

2. 전통단절론적 사고와 서양 고전작품의 패로디 수준

3. 조선문학 전통의 재인식과 패로디의 방법적 심화

4. 조선문학의 정체성에 관한 물음의 약화와 패로디의 쇠퇴

제4장 채만식 문학에 나타나는 ‘세대’ 모티프와 식민지 근대의 극복이라는 문제

1. 1930년대 세대론과 채만식 문학의 ‘세대’ 모티프

2. 구세대의 몰락에 초점이 맞추어진 작품과 그 의미

3. 세대교체를 통해 역사적 가능성을 모색한 작품과 그 의미

4. 역사초월을 통한 역사적 구원의 가능성의 추구와 그 의미

제5장 채만식 문학의 역사철학적 해석 가능성

참고문헌

찾아보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