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영역 열기

krpia

도움말
도움말 검색 도움말

마을의 역사와 사람들의 애환

부여 장정마을:종족(宗族)의힘으로일군부촌

제목
부여 장정마을:종족(宗族)의힘으로일군부촌
저자
충남대학교 마을연구단 저,충남대학교 마을연구단 사진
발행처
대원사
발행년도
2014-03-31
제품요청

원저작권자의 요청으로 개인서비스이용권 구매 시에도 열람이 불가합니다. 기관회원으로 로그인할 경우 소속 기관(도서관)에 ‘제품 요청’을 하실 수 있습니다.

주제분류

  • [키워드]

    #지리
  • [KRpia 기본분류] 역사∙지리 > 지리
  • [KDC ] 역사 > 아시아

제품소개

장정마을은 부여읍의 서남쪽 금강변에 위치한 농촌이다. 행정 명칭이 ‘장하 1리’인 이 마을은 예전부터 진주 강씨의 종족마을로 잘 알려져 있었는데, 지금도 강씨들은 마을 주민의 압도적 다수를 차지하고 있다. 장정마을 사람들은 신분제가 엄격했던 조선 후기 사회에서는 주변 마을에 비해 신분적으로 열세에 있었고, 마을의 자연환경이나 경제적 상태 또한 매우 열악한 조건에 놓여 있었다. 그러나 장정마을은 20세기에 들어와 한국 근대사의 전개 과정에서 수많은 악조건을 뚫고 역동적인 변화를 겪게 된다. 마을 사람들은 20세기 전 기간을 통해 종족의 단합된 힘을 바탕으로 주민 교육과 민족 종교운동, 사회운동 및 지역개발활동에 매진해왔으며, 그 결과 오늘날 마을은 부여 지역에서 손꼽히는 부촌으로 성장했다. 독자들은 이 책을 통하여, 역사의 뒤안길에 있던 장정마을 사람들이 민족이 겪은 수난을 함께하면서 어떤 역사적 성취를 이룩했는지를 보게 될 것이다.

저자소개

충남대학교 마을연구단
김필동: 충남대학교 사회학과 교수


전종한: 경인교육대학교 전임강사, 지리학


곽호제: 청양대학 초빙교수, 국사학


유보경: 마을연구단 전임연구원, 사회학


이연숙: 마을연구단 전임연구원, 국사학


김현숙: 마을연구단 전임연구원, 국사학


박종익: 마을연구단 전임연구원, 국문학

수록내용

장정마을의 역사와 문화

- 머리말
- 종족(宗族)의 힘으로 일군 부촌
- 지리적 환경과 경관의 변화
- 마을의 입지와 인문지리적 특징
- 공간 구조의 변모 및 경관상의 특색
- 육상 교통이 가져온 공간 구조의 변모
- 종교 경관이 우세한 마을 경관
- 경지 개척과 경관의 근대화
- 마을의 주요 소지명들
- 마을의 역사
- 수륙지충(水陸之衝)의 금강변 장하리
- 진주 강씨 종족마을의 형성
- 장정야학과 대종교
- 장정야학
- 대종교
- 장하리 출신 인물
- 장하리의 유적
- 마을회관 앞의 비석들
- 농업 생산과 노동
- 농업의 터전을 갖추기까지
- 영농 환경과 경작 형태
- 경작지 특성
- 경작 형태
- 작목별 경작 실태
- 벼농사
- 특수작물:수박, 멜론, 기타
- 무
- 노동 조직
- 품앗이
- 공동작업
- 작목반
- 노동력 동원
- 판로와 경제적 전망
- 판로
- 경제적 전망
- 사회생활과 문화
- 인구와 가족 구성
- 인구 구성과 변화
- 가족 규모와 구성 형태
- 친족관계와 문중조직
- 친족관계
- 대종중
- 소종중과 택호
- 마을의 공적 조직
- 마을총회와 이장
- 반 조직
- 부녀회
- 청년회
- 노인회
- 마을 안팎의 비공식 조직
- 마을의 친목 모임
- 마을 범위를 넘어서는 친목 모임
- 강호동지회
- 향우회
- 환경사랑 주민협의회
- 교육과 종교, 문화
- 초등 및 중등 교육
- 종교
- 마을과 주변 지역 환경의 변화
- 지역 개발과 환경 변화
- 생태 환경의 변화와 주민의 대응
- 앞으로의 과제
- 근대적 변화와 일상생활
- 교통체계의 변화와 근대 문물의 유입
- 외부 세계로 이어주던 금강의 물길
- 시간을 벌어준 도로와 자동차
- 교통 혁명이 가져온 생활의 변화
- 마을의 운명을 바꾼 제방
- 근대 문명의 환희와 의식주의 변화
- 문명의 이기와의 만남
- 베옷에서 나일론까지
- 검신들과 금강이 해결해준 먹을거리
- 민속촌은 슬레이트 마을로 바뀌고
- 민간요법과 여가생활
- 무면허 명의들의 활약과 민간요법
- 시름을 달래는 여러 여가생활
- 마을 사람들의 삶과 애환
- 선거운동가 부녀회장, 윤명자 씨(73세)
- 비닐하우스로 재산을 일군 50대 여걸, 김복순 씨(55세)
- 대졸 출신을 이긴 국졸의 농협 부장, 강덕모 씨(74세)
- 마을과 함께한 인생, 강상모 씨(68세)
- 민속과 의례
- 민간신앙
- 성황제
- 점술
- 세시풍속
- 통과의례
- 혼례
- 상례
- 제례
- 구비전승
- 구비설화
- 공동체 삶의 구전자료
TOP